역사자료실

유네스코로고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 본사
천년고찰
두륜산
묻고답하기
종무행정
불교대학
템플스테이
다선일미(茶禪一味)법희선열(法喜禪悅)
호국정신과 법희선열의 문화가 있는 대도량
HOME > 두륜산사 > 역사자료실

역사자료실

동다송 원문 및 해석

東茶頌

 

后皇嘉樹配橘德 受命不遷生南國 후황가수배귤덕 수명불천생남국

密葉鬪霰貫冬靑 素花濯霜發秋榮 밀엽투산관동청 소화탁상발추영

姑揶仙子粉肌𥢪 閻浮檀金芳心結 고야선자분기결 염부단금방심결

 

하늘이 예뻐하여 온 너 아름다운 나무여 그 덕스러움이 귀한 귤나무와 같도다

네 텃자리를 옮기지 아니하여 따뜻한 남쪽에서만 자라나니

풍성한 잎은 찬 기운과 모진 추위를 견뎌내 겨우내 푸르러라

하얀 꽃은 서리에 씻겨 가을풍광을 빛나게 하여이다

고야산에 노니는 신선의 살결같이 해맑아

갠지스강의 빛나는 황금같은 열매를 맺느니라

 

 

沆瀣漱淸碧玉條 朝霞含潤翠禽舌 항해수청병옥조 조하함윤취금설

 

맑고 백옥 같은 네 가지는 밤이슬에 씻기우고

너의 잎 또한 새벽이슬 머금어 푸르른 새의 혀와 같으니

 

 

天仙人鬼俱愛重 知爾爲物誠奇絶 炎帝曾嘗載食經

천선인귀구애중 지이위물성기절 염제증상재식경

 

하늘사람과 신선과 인간세상, 귀신이 다 같이 사랑하고 아끼었으니

너의 물건됨이 참으로 귀이함을 알 수 있도다

땅을 다스리는 신농님도 이미 오래 전부터 네 효능을 식경에 실었느니라

 

 

醍醐甘露舊傳名 제호감로구전명

소락 재호 감로는 아득한 날부터 이어오는 가장 맛있는 이름이어라

 

解酲少眠證周聖 해정소면증주성

 

네 약성이 술을 깨고 잠을 적게 하니 이는 일찍 주공이 증험한 바라네

 

 

脫粟伴菜聞薺嬰 탈속반채문제영

 

제 나라의 높은 사람 안영은 거친밥 차 한사발, 산채나물 더불어 먹었다고 들었나니

 

虞洪薦餼乞丹邱 毛仙示裘引秦精 우홍천회걸단구 모선시구인진정

 

차인 우홍은 제물을 바쳐 단구선인에 빌어 차를 얻고

털보 신선은 진정을 유혹하여 차숲을 알게 해 주었다네

 

潛壤不惜謝萬錢 잠양불석사만전

 

땅 속의 귀신도 만금으로 사례하기를 아끼지 않았어라

 

 

鼎食獨稱冠六情 정식독칭관육정

 

산해진미 진수성찬의 음식 가운데 좋은 차는 그 아름다운 음식의 으뜸이어라

 

 

開皇醫腦傳異事 개황의뇌전이사

 

수나라 황제 문제가 아픈 머리병을 이 차를 마셔 나았으니 이 얼마나 신이한 일인가

 

 

雷笑茸香取次生 뇌소용향취차생

 

하늘 우렛소리 이름 붙인 차와 녹용 향기 스치는 차를 거듭거듭 만들었나니

 

 

巨唐尙食羞百珍 沁園唯獨記紫英 거당상식수백진 심원유독기자영

 

당나라 황실에서는 백 가지 진수성찬 속에 차 먹었는데

그 나라 가장 예쁜 동창공주는 자영이라는 차만을 마셨나니, 임금님은 그 차만을 하사했다네

 

 

法製頭綱從此盛 淸賢名士誇雋永 법제두강종차성 청현명사과준영

 

잘 만들어진 두 강차는 이 시대부터 성행되고

맑은 세상 덕 높은 이들은 차맛을 준영이라 좋아했다네

 

 

綵莊龍鳳轉巧麗 費盡萬金成百餠 채장용봉전교려 비진만금성백병

 

용 문양 봉 문양 차를 만들어 곱게 장식하니 아름답기 그지없고

만금을 다 들여 백 덩어리 떡차를 만들었나니

 

 

誰知自饒眞色香 一經點染失眞性 수지자요진색향 일경점염실진성

 

뉘라서 스스로 지닌 어여쁜 색깔과 참된 향기를 알 수 있으리

문득 한 번 잡것이 스치면 그 진성을 잃나니

 

 

道人雅欲全其嘉 曾向蒙頂手栽那 도인아욕전기가 증향몽정수재나

養淂五斤獻君王 吉祥蕊與聖楊花 양득오근한군왕 길상예여성향화

 

도인이 어여쁜 차를 만들려고

일찍이 깊은 몽정산에 들어가 손수 차나무를 심어

다섯 근을 정성스레 만들어 임금께 바치었으니

그 이름이 길상예 성양화차라네

 

 

雪花雲腴爭芳烈 雙井日注喧江浙 설화운유쟁방열 쌍정일주훤강절

 

눈꽃 같은 차와 살찐 구름 같은 차는 서로 향기를 뽐냄이여

두우물샘 차와 태양이 이루는 차는 강서성 절강성 두 고장에서 명성이 풍성하도다

 

 

建陽丹山碧水鄕 品題特尊雲澗月 건양단산벽수향 품제특존운간월

 

건양 땅 단산 푸른 시냇물 골짜기에서 나는

구름집 차와 달빛 젖은 시냇물 향기 나는 두 차는 천하의 일품이라네

 

 

東國所産元相同 色香氣味論一功 동국소산원상동 색향기미논일공

陸安之味蒙山藥 古人高判兼兩宗 육안지미몽산약 고인고판겸양종

 

맑고 고운 땅 우리 나라에서 나온 차는 원래가

그 빛과 향과 맛이 좋아 더불어 기운까지 제일 이니

육안지방 차는 맛이 좋고 몽정산 차는 약이 된다지만

우리 동차는 맛도 좋고 약도 된다고 옛사람들 말했다네

 

 

還童振枯神驗速 八耋顔如夭桃紅 환동진고신험속 팔질안여요도홍

 

늙은이를 젊게 하는 신험 효험 있어

팔십 도인의 얼굴 붉은 복숭아 빛 같게 하도다

 

 

我有乳泉挹成秀碧百壽湯 何以持歸木覓山前獻海翁

아유유천읍성수벽백수탕 하이지귀목멱산전헌해옹

 

내가 사는 일지암 기슭에는 어머니 젖 같은 달콤한 샘물이 있나니 수벽탕 백수탕 만드니

어떠랴, 이 수벽탕 백수탕 달여 남산골 해거도인께 바칠거나

 

 

又有九難四香玄妙用 우유구난사향현묘용

 

차에는 아홉 가지 어려움과 청향 난꽃 향기 진실향 순수향 이 네가지가 있음이여

 

 

何以敎汝玉浮臺上坐禪衆 하이교녀옥부대상좌선중

 

어찌 일러주리! 이 구난 사향의 어려움을 옥부대 선방에 참선하는 스님네들이여

 

九難不犯四香全 구난불범사향전

至味可獻九重供 지미가헌구중공

翠濤綠香纔入朝 취도녹향재입조

 

다사의 아홉 가지 어려움 그르치지 아니하고 네 가지 향기 온전하면

이 지극한 맛 가히 구중궁궐에 바칠 만 하나니

비취빛 찻물 피어 어리는 녹향 어렵사리 조정에 보낼 수 있으리라

 

 

聰明四達無滯壅 총명사달무체옹

矧爾靈根托神山 신이영근탁신산

 

맑고 총명함 동서 사방으로 통달해 막힌데 없나니

싱그러운 차 뿌리 신령스런 산에 기대었음이여

 

 

仙風玉骨自另種 선풍옥골자령종

綠芽紫筍穿雲根 녹아자순천운근

胡鞾犎臆皺水紋 호화봉옥추수문

 

선풍 옥골 그 씨가 달라

녹빛 어린 싹과 꽃 자줏빛 고운 순은 구름 뿌리 내리는 땅을 뚫나니

오랑케 가죽신 들소의 가슴 팍 같이 주름진 물결 무늬 라네

 

 

吸盡瀼瀼淸夜露 三昧手中上奇芬 흡진양양청야로 삼매중상기분

 

어젯밤 맑고 깨끗한 밤이슬을 흠뻑 다 마셨는지

삼매경에 든 손 끝에 기이한 향기 어리네

 

 

中有玄微妙難顯 眞精莫敎體神分 중유현미묘난현 진정막교체신분

 

그 가운데 들어 있는 현현 미묘함 나투기 어려우니

참다운 정기는 물과 차가 잘 어우러지지 않으면 아니하네

 

 

體神雖全猶恐過中正 中正不過健靈倂

체신수전유공과중정 중정불과건령병

 

차의체와 물의 신이 비록 온전하다 할지라도 오히려 중정을 그르칠까 두렵도다

중정을 잃지 않아야지 건과 영이 아울러 얻어지나니

 

 

一傾玉花風生腋 身輕已涉上淸境 일경옥화풍생액 신경이섭상청경

 

옥화 차 한 잔 기울여 마시면 겨드랑이 바람 일어

몸은 가벼워 하늘나라 신선인 듯 하나니

 

 

明月爲燭兼爲友 白雲鋪席因作屛 명월위촉겸위우 백운포석인작병

竹籟松濤俱蕭凉 淸寒塋骨心肝惺 죽뢰송도구소량 청한영골심간성

唯許白雲明月爲二客 道人座上此爲勝 유허백운명월위이객 도인좌상창위승

 

밝은 달 촛불 삼고 아울러 친구 삼으며

흰 구름이 자리하고 더불어 병풍으로 둘러치니

댓잎 스치는 소리 솔바람 소리 한 가지로 청량해

외로운 마음 달래주나니

하얀 구름 밝은 달 애오라지 두 벗이 되어

도인의 찻자리 더욱 이보다 빼어 날거나

 

 

題跋

 

草衣新試綠香烟 禽舌初纖穀雨前 초의성사녹향연 금설초섬곡우전

莫數丹山雲澗月 滿鍾雷笑可延年 막수단산운간월 만종뇌소가연년

申承旨白坡居士題 신승지백파거사제

 

초의선사가 햇차를 달이니 푸른 향기 피어오르고

날짐승의 혀 같은 섬세한 계절 잘 갖추어진 첫물차

말하지 마라 단산의 운감차나 월간차 좋은 것을

찻잔에 가득 찬 뇌소차 한 사발이면 우리 생명 맑게 이루리

백파거사 제

주지 : 월우(月佑)스님 / 고유번호 : 415-82-06783 /daedunsa@hanmail.net
59047 전남 해남군 삼산면 대흥사길 400(구림리 799)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 본사 두륜산 대흥사(頭輪山 大興寺)
종무소 : 061) 534-5502~3 / 템플스테이 사무국 : 061)535-5775 / 팩스 : 061)535-5357
Copyright ⓒ Daeheungsa.co.kr All rights reserved.